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4 / 러시아 캠페인 / 어려움 / 우그라 강의 대치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4 캠페인 지금까지 플레이한 것 중 가장 난이도가 어렵지 않았나 하는 미션이다.

초반엔 아주 무난하게 시작한다. 하지만 곧 밀려올 몽골군은 가희 상상을 초월할 정도…



이반 3세의 특수기술을 계속해서 유용하게 사용해줘야 한다.
이반 3세의 기술을 쓰면 주민, 유닛, 업그레이드가 상당히 빠른 속도로 진행된다. 몽골군이 처들어오는 기세가 장난이 아니므로 공백을 바로바로 매꿔주지 않으면 삽시간에 여울이 뚫려버린다.

뚫리면 볼 것 없이 재시작이다.

별짓을 다해도 뚫리더라

이래놔도 뚫리더라…



이 와중에 남부 증원군을 격퇴해야 한다. 병력을 빼는 순간 여울이 비었다고 생각하고 처들어오기 때문에 주병력을 뺄기가 아주 뭣한 상황이다.

그래서 이런짓도 해봤는데 여지 없이 뚫린다…



방법은 빠른 기병으로 동해 번쩍 서해 번쩍하는 것이었다. 삽시간에 뚫릴뻔했지만 이반 3세의 기술로 병력을 빠르게 메꿔주어 위기를 모면했다.

남부 지원군을 막고 몇번의 공격을 더 막으면 이제 반격의 시간이다. 어택땅으로 마무리하도록 한다.



지금까지 캠페인 중 가장 오래하고 가장 어려웠던 미션이다. 지금이 몇시야…

관련 글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4 / 러시아 캠페인 / 어려움 / 쿨리코보 전투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