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4 / 몽골 캠페인 / 어려움 / 양양의 함락

이제 양양만 함락시키면 쿠빌라이 칸의 위대한 업적이 마무리된다.

이즈마일 이라는 영웅 유닛이 초 거대 투석기를 만들어낸다. 공격력은 물론 사거리가 아주 어마어마하다.

하지만 아주 비싸다는 거 ~ 허나 후반에 자원이 남아도니 마음껏 만들 수 있다.



허나 중요한건 만든 투석기 및 동맹관계이 있는 서쪽 및 남쪽 마을을 지켜야한다는 것. 지키지 못한다면 교역로를 통한 자원을 얻지 못할 뿐더러, 동맹국 다 털리고 나면 내 본진으로 처들어오기 시작한다.

그것도 아주 많이~~

양 끝단에서 처들어오는 양양의 구원군을 열심히 막으며 다리를 연결했다.

드디어 번성의 성벽을 뚫어내고 약탈을 시작했다.



2갈래에서 양양의 구원군이 무지막지하게 들어온다. 본대는 양양을 처야해서 적들이 오는 통로에 감시탑으로 도배를 해버렸다. 그리고 모두 사석포를 달아주었지.. ㅋㅋ

저정도는 깔아줘야 오다가 전멸해버린다.

번성 약탈을 마무리하고 이제 본대를 이끌고 양양으로 진격

양양의 성채는 사거리가 아즈마일이 만든 투석기보다도 길다. 그래서 다른 유닛으로 몸빵을 대면서 투석기로 공격해야 한다.

성채가 털리면 주민으로 다리 연결하고 본진 투입 후 마무리 별거없다. 시민군이 나를 맞이한다. ㅎㅎㅎ

마무리 미션답게 난이도는 상당하다. 몇번의 시도 끝에 클리어.



관련 글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4] 잉글랜드 방어건물 정리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