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명6 지도자 특성 – 수메르 ‘길가메시’

길가메시

목차

역사 속 길가메시

약 4천년 전 설형 문자를 토판에 새기는 방식으로 집필된 길가메시 서사시는 가장 위대한 문학 작품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길가메시는 초인적인 힘들 지닌 반신반인이었으며 수메르 문명의 도시 국가인 우루크의 왕이었습니다.

사랑하는 백성들을 야만인들의 침략으로부터 보호하고 싶어했던 길가메시는 강력한 힘을 이용하여 우루크 주변에 성벽을 높이 쌓았고, 우루크 곳곳에 지구라트를 건설하는 데 그의 힘을 쏟았습니다.



길가메시 성향

장기적 동맹을 형성하기를 원하는 문명을 좋아합니다. 자신의 친구나 동맹을 비난하거나 공격하는 자들을 싫어합니다.

길가메시는 게임의 어떤 지도자보다 동맹국으로서의 가치를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길가메시 특수 능력

공통의 적과 전쟁 중인 경우 자신과 자신의 동맹국은 5타일 이내 전투에서 약탈 보상과 전투 경험치를 공유합니다.

동맹국의 동맹이 공통의 적과의 전투에 참여할 경우 동맹 점수를 얻습니다. 플레이어 및 플레이어의 동맹이 다른 플레이어 유닛을 상대로 전쟁 시 전투력 +5를 얻습니다.

길가메시 플레이 스타일

역사서에 처음 모습을 드러낸 수메르 문명은 시작부터 찬란한 빛을 발합니다. 수메르의 전차와 지구라트는 첫 턴부터 생산 가능하며, 합동 전쟁에 따른 길가메시의 특수 능력 역시 ‘외국 무역’ 사회 제도를 해제하여 초반부터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길가메시는 초반에 전차를 생산하고 밖으로 나가 야만인 주둔지를 사냥하기 용이합니다. 따라서 자신의 에픽 퀘스트 능력을 활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그는 인접한 강의 가장자리 곳곳에 지구라트를 건설하여 초반부터 과학과 문화를 추구합니다. 다른 문명 역시 길가메시와 동맹을 맺어 엔키두와의 모험 보너스를 얻고 합동 전쟁에 참여하고 싶어할 것입니다. 빠른 시작과 몇 차례의 성곡적인 합동 전쟁을 마치고 나면 수메르는 지배적 입지를 선점하고 유지하여 어떤 방식의 승리도 쉽게 쟁취할 수 있습니다.

관련 포스팅

관련 글  [문명6] 네덜란드 문명 특성, 지도자, 유닛, 건물, 승리 팁 정리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