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명6 지도자 특성 – 크리 ‘파운드메이커’

파운드메이커

역사 속 파운드메이커

파운드메이커는 크리족의 위급한 시기에 추장이 되었습니다. 크게는 캐나다 정부와의 평화는 물론 민족의 보존에 직접적으로 가담하여 전념한 그는 불가능한 선택들을 협상하며 나아갔지만, 결국 부당한 혐의를 뒤집어쓰고 반역죄로 심판을 받았습니다.

이후 후대에 들어 그의 역사적 명성을 재평가 받아 오늘날에는 크리족은 물론 캐나다인에게까지 존경받는 인물입니다.



게임 속 파운드메이커 성향

여러나라와 동맹을 맺으려 하여 비슷한 성향의 문명을 존중합니다. 동맹이 적은 문명을 싫어합니다.

게임 초반에 엄청난 강력함을 발휘하며 뛰어난 교역 능력으로 초반 이점에 추진력을 더해 줍니다.

파운드메이커 특수 능력

모든 동맹 휴형이 시야를 공유합니다.

플레이어의 수출 교역로는 목적지의 야영지나 목장 하나당 파운드메이커에게 식량 +1을 제공합니다. 수입 교역로는 목적지의 야영지나 목장 하나당 파운드메이커에게 금 +1을 제공합니다.

파운드메이커 플레이 스타일

크리족에게 있어 어떤 군사 유닛을 가장 먼저 훈련시켜야 할지에 대한 문제는 어려운 결정이 아닙니다. 오키트치토는 무료 진급을 가지고 게임을 시작하므로 다른 모든 문명에 대한 탐험 우위를 가지고 게임을 시작하므로 다른 모든 문명에 대한 탐험 우위를 얻을 수 있습니다.



오키트치토의 이점으로 첫번째 도시를 지키기 위해 전사를 뽑을 필요도 없습니다. 빠르게 도예 기술을 연구하는 것 또한 크리족에게는 필수이며, 오키트치토를 활용한 외국 영토를 확인 후 초기 교역로를 빠르게 연결합니다. 교역상 이동 중엔 영토도 획득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파운드메이커는 탁월한 상인이자 교섭자로 주둔지와 목장을 보유한 도시에 유리한 거래를 진행하며 더 높은 수익금을 얻습니다. 동맹을 사용한 가시성 확보는 게임 중후반을 유리하게 이끌 수 있는 큰 이점입니다.

관련 포스팅

관련 글  문명6 지도자 특성 - 조지아 '타마르'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